고성군 생활SOC복합화사업 선정, 국비 49억5,000만원 확보
고성군 생활SOC복합화사업 선정, 국비 49억5,000만원 확보
  • 뉴스통영
  • 승인 2019.10.14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성군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2020년도 생활SOC(사회간접자본)복합화 사업에 선정돼 국비 49억5,000만원을 지원받는다.

생활SOC(사회간접자본)복합화 사업은 기존의 도로와 항만, 철도 등 대규모 기반시설 투자 중심의 사업에서 벗어나 일생생활과 밀접한 문화·체육·의료·복지시설 등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생활밀착형 인프라 구축사업이다.

고성군은 반다비체육문화센터 건립사업, 다함께돌봄센터·공동육아나눔터 2건이 선정됐다.

반다비체육문화센터는 국비 49억을 투입해 고성군의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와 생활문화센터를 복합화하는 사업으로 고성읍 기월리 일원에 지상1층~지상2층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장애인이 우선적으로 사용하되 비장애인도 함께 이용할 수 있는 통합시설로 운영되며 단순한 체육시설이 아닌 장애인 커뮤니티센터 및 복합 문화체육시설의 기능을 갖추게 된다.

군은 내년 설계용역 후 본격 착공에 들어가 2022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다함께돌봄센터·공동육아나눔터는 돌봄 공백이 큰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방과후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다함께돌봄센터와 양육 관련 정보를 공유하고 자녀를 함께 돌볼 수 있는 열린 공동체 공간인 공동육아나눔터를 복합화하는 사업이다.

군은 부처별로 각각 운영하고 있는 돌봄사업을 복합화해 지역 중심의 돌봄 체계를 구축하고 틈새 돌봄 기능을 강화시켜 아이와 부모 모두가 행복한 돌봄 환경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시설은 국비 5,000만원을 투입해 내년 준공 예정인 고성군공공실버주택 2층 내 내년 12월 설치를 완료할 예정이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이번 생활SOC사업 선정으로 부족한 문화센터공간을 확보하고 주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는 계기가 마련됐다"며 "일상생활에서 주민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시설
이 되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