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重 노사, 해외 영업 일선 함께 뛴다
삼성重 노사, 해외 영업 일선 함께 뛴다
  • 뉴스통영
  • 승인 2019.11.25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준우 사장, 강일남 노동자협의회 위원장과 말레이시아 고객 방문
지난 11일, MISC·엑슨모빌 경영진 만나 최고 품질, 안전 준수 약속
안정적 노사관계 기반으로 영업 집중…올해 수주목표 69% 달성

삼성중공업 노사(勞使)가 고객의 신뢰를 얻기 위한 해외 영업에 함께 나서며 추가 수주를 위해 힘을 모으고 있다.

삼성중공업은 말레이시아 현지시간 11일 남준우 사장과 강일남 노동자협의회 위원장이 말레이시아 선사 MISC社 주관 초청행사에서 용선주인 엑슨모빌(ExxonMobil) 자회사 SRM 경영진 등을 만나 감사 인사와 함께 최고의 안전, 품질을 약속하는 자리를 가졌다고 밝혔다.

삼성중공업은 지난 10월 MISC로부터 최신 사양의 174,000㎥급 LNG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  이들 선박은 인도 후 美 오일 메이져 엑슨모빌이 생산하는 액화천연가스(LNG)를 15년간 운송할 예정이다.

이날 강 위원장은 두 회사 경영진을 만나 "삼성중공업을 믿고 일감을 맡겨준 것에 대해 깊이 감사 드린다"며 "노사가 합심해 최고 품질의 제품을 가장 안전하게 만들어 보답하겠다"고 강조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노사가 함께 품질에 대한 신뢰를 얻기 위해 선주에게 피력할 수 있는 좋은 자리였다"며 "영업 활동에도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