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수산업 현장 코로나19 예방 현장점검
통영시, 수산업 현장 코로나19 예방 현장점검
  • 뉴스통영
  • 승인 2020.10.23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열화상카메라·비접촉식 체온계 지원, 상시점검반 편성·운영

통영시는 지난 22일부터 2일간 굴 박신장 등 수산업 현장 코로나19 감염병 예방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현장점검은 굴 초매식을 시작으로 굴 박신장에서 탈각작업이 본격 시작되면서 작업자들의 코로나19 감염을 선제적으로 예방하기 위한 조치다.

굴 박신장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사업장 폐쇄로 인한 경제적 피해는 물론 ‘통영 굴’ 이미지 실추로 굴 양식업계가 큰 타격을 입을 것으로 우려된다.

이에 시는 코로나19 예방조치로 지난 9월 말에 굴 박신장, 위판장, 가공공장 등 수산업 현장에 열화상 카메라, 비 접촉식 체온계, 방역기 등 지원을 완료했다.

또 수산업 현장 상시 점검반을 편성하고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기본방역수칙을 집중 점검해 나갈 계획이다.

굴 박신장을 찾은 강석주 시장은 “코로나19에 가장 좋은 백신은 마스크 착용이다. 우리 일자리와 통영 수산경제를 지키기 위해 마스크 착용 등 기본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시와 합동으로 현장점검에 나선 굴수협 지홍태 조합장은 “굴 박신장 종사자들의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마스크 2만장을 단계적으로 배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