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영국 항공모함 군수지원함 4척 수주
대우조선해양, 영국 항공모함 군수지원함 4척 수주
  • 성병원 기자
  • 승인 2012.03.12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주액 약 8천억 원… 전통적 해군 강국인 영국에 세계 최초로 군함 수출

 인도네시아 잠수함 수출에 이은 두 번째 쾌거, 한국 방위산업 수출 역사에 새 지평 열어

▲ 대우조선해양이 이번에 수주한 항공모함 군수지원함의 조감도.

대우조선해양이 영국 국방부가 발주한 군함을 수주하면서 세계 함정 시장의 새로운 강자로 자리잡고 있다.

지난 9일 대우조선해양(www.dsme.co.kr, 대표이사 남상태)은 영국 국방부와 항공모함 군수지원함 4척에 대한 최종 수주 계약을 맺었다.

이번에 건조하게 된 군함은 길이 약 200m, 폭은 약 28m에 만재배수량은 약 37,000톤으로, 군함에 필요한 유류, 식량, 탄약, 식수 등을 보급해 항공모함 함대의 전투 능력 유지를 지원하는 항공모함 군수지원함이다.

총 수주액은 약 8천억 원(약 4억 5천만 파운드)에 달하며, 4척 모두 옥포조선소에서 건조 후 2016년부터 영국 해군 소속 군수지원함대(Royal Fleet Auxiliary)에 배치되어 전력화될 예정이다.

대우조선해양 남상태 대표이사는 “이번 계약은 전통적인 해군 강국인 영국에 세계 최초로 외국 업체가 군함을 수출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며, 이는 당사가 기존의 상선과 해양 뿐만 아니라 함정 분야에서도 납기, 가격, 성능 등 모든 면에서 세계적인 수준에 이르렀다는 점을 의미한다” 고 말했다.

한편 대우조선해양의 지난해 인도네시아 잠수함과 이번 영국 군함 계약은 대한민국 방산산업의 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린 쾌거로 평가 받고 있다.

이번 계약까지 포함해 대우조선해양은 총 11척/기, 약 35억 달러 상당의 선박과 해양구조물을 수주하며 올해 목표 110억 달러의 32%를 달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